무중력지대

외부 프로그램

[온도시X아름다운재단] 남북살롱 브릿지데이 섹션1 : 북도 남도 아닌, 경계에 선 사람들

2019/08/03 16:29:35

 

[온도시X아름다운재단] 남북살롱 브릿지워크

예기치 않은 만남과 변화를 만드는 시간, 남과 북이 연결되다!

 

남북 관계와 한반도 정세가 빠른 속도로 변화하고 있음을 실감합니다.

차갑게 얼어붙었던 남과 북 사이에서 '작지만 긍정적인 움직임'들이 만들어지고 있지만,

동시에 여전히 지속적인 대화와 합의를 통해 함께 풀어가야할 현안들도 많이 남아있습니다.

 

이러한 흐름 속에서 최근 통일 이슈를 다룬 다양한 분야의 방송미디어, 문화예술 콘텐츠들이 다수 등장하면서

간접적인 매체들을 통해 각자의 방식과 범주 안에서 북한을 조금씩 알아가고 이해합니다.

 

하지만 여전히 우리는 잘 모릅니다. 국내 거주 탈북민이 3만2천명이 함께 같은 나라,도시,공간에서 살아가고 있지만

일상 속에서 자연스럽게 만나거나 서로 친구가 되는 직접적 경험은 많지 않습니다. 

역사, 공간적 이념의 차이로 오랜시간 갈라져 있었기에 남과 북 서로의 모습은 여러 방면에서 다릅니다.

서로 잘 몰라서, 서로 달라서 나도 모르는 사이 내 마음 속에 자라고 있던 '편견'과 '오해'를 발견했을지도 모릅니다.

 

여러분은 '통일'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어떻게 감각하고 있으신가요?

통일을 생각하기에 앞서, 현재 우리의 일상에서부터

서로가 가진 이해의 문턱, 마음의 벽을 허무는 작은 통일을 연습하는 것이 필요하지 않을까요?

 

'브릿지워크(Bridge Walk)'는 다양한 계기와 방법으로 작은 통일을 만들어가고 있는

'브릿지 메이커스(Bridge Makers)'들의 이야기를 듣고 우리의 사고와 감각을 확장하는 시간입니다.

그 예치지 않은 만남의 현장 속에서 파생되는 다양한 가치와 인사이트를 발견하고, 

많은 이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만들고자 합니다.

작지만 의미있는 변화를 함께 마주하고 경험할 수 있는 이 시간에 소중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

 

 

--------------------------------------------------------------------------------------------------------------

○  주제 : 남북살롱 브릿지워크 섹션 1 : 북도 남도 아닌, 경계에 선 사람들

 

○  일시 : 2019년 08월 08일 (목) 저녁 7시 ~ 9시30분

 

○  장소 : 카우앤독 2층 C50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2길 20)

 

○  신청방법 : 신청링크 클릭 후, 해당 사이트 내 좌측 '참가신청'버튼을 누르고, 

                       관련 정보를 모두 기입하면 신청 완료됩니다.  (※별도의 참가비는 없습니다.  )

                       참여 신청 하기 ☞ (링크 :  https://event-us.kr/ondosi/event/9460) 

 

○  문의 :  남북청년 커뮤니티 온도시 ondosi.community@gmail.com / 010-8554-4101

               

--------------------------------------------------------------------------------------------------------------

※ 추가 안내사항

- '남북살롱 브릿지워크' 8월 모임은 '08월 08일(목) 섹션1' 과 '08월 22일(목) 섹션2' 총 2회 진행됩니다.  

 

- 특별히, 다음 주에 있는 섹션 1에서는 최중호 감독님의 이야기 뿐만 아니라 영화 작품도 함께 상영됩니다. 

   영화제 외에 평소 쉽게 관람할 수 없는 영화를 감상하실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놓치지 마세요! :) 

 

- 위의 내용에서 확인하실 수 있는 행사 상세 정보는 섹션 1에 관한 내용을 중점적으로 담고 있으나, 섹션 2도 사전 신청이 가능합니다. 섹션 2에 대해 궁금하신 분들은 편하게 문의주세요!

 

- 공간 제약, 식사 준비 등의 이유로 선착순 50분까지 받습니다. 

 

- 8월 이후에도 계속해서 월별 모임으로 열릴 예정이니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의미있는 시간 함께하기를 바라요. :)  

남북살롱 남북청년 작은통일 탈북민 독립영화